신기하게도 엄지가족.
적절히 잘 하고 있다고
누군가가 글로 써서 인증해주니까
이상하게 위안이 된다.
응원과 이해와 공감같은 기분.

'murmur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내 진즉에, 줄호래기  (0) 2016.02.07
리셋  (0) 2016.02.05
  (0) 2016.01.30
굿거리  (0) 2016.01.28
듄s  (0) 2016.01.26
그는  (0) 2016.01.18
by Ruvin